제목 # A B C D E F G H I J K L M N O P Q R S T U V W X Y Z

------------

가수 # A B C D E F G H I J K L M N O P Q R S T U V W X Y Z




 

 

     

Una Paura
- Pep Laguarda & Tapineria -

Brossa D'ahir (1977)

 

El vent arrasa les muntanyes
i amb el silenci va enraonant,
tot boig de pols sembrant aranyes,
pentina branques com dits de mort

Ben lluny enllà l'encís de l'aigua,
no sé perquè però dic el teu nom,
la fosca em fa oblidar la casa
per tota resposta el vent del nord

Les mans de l'ombra m'abraonen
i el cant dels grills em fa tremolar,
no trobe el cel ni el blanc de lluna
i els gripaus m'envoltaran

Exactament conec ma grandària
però el misteri regna pertot,
se que sou dins de la gran casa,
però per un moment tot m'ha fet por

Endins, a prop del foc l'alcohol
us fa ballar fandangos
endins, entorn del foc la joia
us fa cantar
les llàgrimes del vi s'arranquen
amb un tango
sé que us tinc al meu costat

 

산을 휩쓰는 바람
들리는 건 적막뿐
죽음의 손길처럼 나뭇가지를 감싼
미친듯한 거미줄과 먼지

저 멀리 물의 마법에 걸려
나도 모르게 당신 이름을 부르며
어둠 속에 집도 잊었어
그건 모두 북녘 바람 때문이야

나를 감싸는 어둠의 손아귀
소름 끼치는 귀뚜라미 소리
하늘도 달빛도 보이지 않고
두꺼비가 날 에워쌀 것 같아

나 자신을 잘 알고 있지만
신비로운 기운이 사방에 가득해
커다란 집 안에 있지만
순간 모든 게 무서워졌어

집안 난롯가에서
술은 판당고를 추게하고
집안 난롯가에서
행복은 노래를 부르게 해
와인의 눈물은
탱고로 부서지고
곁에 당신이 있다는 걸 알아

카탈로니아어에서 영어로 번역된 가사를 다시 우리말로 옮겼기 때문에 오역이 많을 것 같습니다. 제목 'Una Paura'는 '두려움, 공포'라는 의미입니다.


팝앤리릭 POP & LYRIC 1998-20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