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 # A B C D E F G H I J K L M N O P Q R S T U V W X Y Z

------------

가수 # A B C D E F G H I J K L M N O P Q R S T U V W X Y Z




 

 

     

Too Close To Heaven
- The Waterboys -

Too Close To Heaven (2002)

 

All your trouble will be over
So will your pain
You are gonna see those blue skies
Bursting right through the rain

The higher you climb
The lower you fall
You got too close to heaven, that's all

Now in the morning
You can cry all you want to
We'll spend the whole day weeping

Right now I want you
to lay down your weary head
And let me see you sleeping

You've been walking around baby
Inflamed and ashamed
Feeling like you're one inch tall
You got too close to heaven, that's all

Now you're way too hard
on yourself baby
You got some pretty basic things wrong

You wouldn't believe me if I told you
why I wrote you into this song
You're looking at your heart baby
And you're calling it black
But like Icarus and like Saul
You got too close to heaven, that's all

Now I know this hurt that you're feeling
I've felt these same things too
I've got spaces
way down deep inside of me
that are just the same as you

You want to wrap your arms around
your head, turn out the lights
And roll yourself into a ball
You got too close to heaven, that's all

Are you blinded by the brilliance?
Are you dazzled by the Light?
Why is it I see nothing but emptiness
in your cold beaten eyes
that once were bright

I know you just can't help but run
When you hear that sweet voice call
You got too close to heaven, that's all

I walked a mile for you baby
So won't you smile for me baby?

당신의 모든 걱정은 끝날 거예요
고통도 사라질 거예요
빗줄기 사이로 드러난
파란 하늘을 보게 될 거예요

높이 올라갈 수록
더 깊어 떨어지는 법이죠
당신은 천국에 너무 가까이 다가갔어요

이제 아침이면
당신은 마음껏 울어도 좋아요
온종일 눈물을 흘리며 보내겠죠

이제는 당신의 지친
머리를 뉘였으면 해요
그리고 잠든 당신을 보고 싶어요

흥분과 부끄러움으로
자신을 작게 여기며
당신은 방황하고 있었죠
당신은 천국에 너무 가까이 다가갔어요 

이제 당신 혼자서는
너무도 힘이 들어요
처음부터 잘못되었던 거예요

이 노래에서 당신 얘기를 꺼내는
이유를 말해도 믿지 못할 거예요
당신은 자신의 마음이
사악하다고 생각하는군요
하지만 이카루스나 사울처럼
당신은 천국에 너무 가까이 다가갔어요

당신의 아픔을 알아요
나도 역시 느껴봤거든요
내 마음 깊은 곳에도
당신과 똑같은
그런 빈자리가 있어요

당신은 머리를 팔로 감싸고
불을 꺼버리고
몸을 웅크리고 싶어하는군요
당신은 천국에 너무 가까이 다가갔어요

너무 밝아서 눈이 멀었나요
광휘에 눈이 부신가요
한때는 총명했던
당신의 차갑고 지친 눈에는
왜 공허함만 가득할까요

도망칠 수밖에 없었다는 걸 알지만
부드러운 하늘의 음성이 들리면
당신은 천국에 너무 가까이 다가간 거예요

나는 당신을 찾아 먼 길을 왔어요
그러니 내게 미소를 지어 주지 않을래요


팝앤리릭 POP & LYRIC 1998-20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