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 # A B C D E F G H I J K L M N O P Q R S T U V W X Y Z

------------

가수 # A B C D E F G H I J K L M N O P Q R S T U V W X Y Z




 

 

     

One
- Metallica -

One (single, 1988)

I can't remember anything
Can't tell if this is true or dream
Deep down inside I feel to scream
This terrible silence stops me

Now that the war is through with me
I'm waking up, I cannot see
that there's not much left of me
Nothing is real but pain now

Hold my breath as I wish for death
Oh please God wake me

Back in the womb it's much too real
In pump's life that I must feel
But can't look forward to reveal
Look to the time when I'll live

Fed through the tube that sticks in me
Just like a wartime novelty
Tied to machines that make me be
Cut this life off from me

Hold my breath as I wish for death
Oh please God wake me

Now the world is gone I'm just one
Oh God help me
Hold my breath as I wish for death
Oh please God help me

Darkness imprisoning me
All that I see absolute horror
I cannot live I cannot die
Trapped in myself
Body my holding cell

Landmine has taken my sight
Taken my speech
Taken my hearing
Taken my arms
Taken my legs
Taken my soul
Left me with life in hell

아무 것도 기억할 수가 없어
이게 현실인지 꿈인지조차 모르겠어
비명을 지르고픈 마음이 굴뚝같지만
이 끔찍한 적막이 날 저지해

전쟁은 끝났지만 깨어나 보니
내 몸에 남은 게 얼마 없다는 것조차
분간 할 수가 없어
현실로 다가오는 건 오직 고통뿐

난 죽고 싶어, 숨을 끊어줘
하느님, 제발 날 데려 가세요

어머니 뱃속으로 다시 돌어간 것처럼
펌프로 지탱하는 이 삶은 너무 생생해
하지만 하나님의 계시를 기다리며
다시 살 수 있을 날을 고대할 순 없어

전쟁 중의 신기한 경험처럼
몸에 꽂힌 관으로 음식을 먹다니
기계에 연결되어 목숨을 부지하는 거야
내게서 이 생명장치를 끊어내 버려

난 죽고 싶어, 숨을 끊어줘
하느님, 제발 날 데려 가세요

이제 세상은 사라지고 난 혼자야
하느님 제발 도와 주세요
내가 원하는 대로 숨을 끊어 주세요
하느님 제발 도와 주세요

어둠은 날 가둬버리고
보이는 거라곤 끔찍한 공포뿐이야
살 수도 없고 죽을 수도 없이
나 자신 안에 갇혀 버린거지
내 몸은 죽어 버린 세포일 뿐이야

지뢰는 나의 시력과
나의 언변과
나의 청력과
나의 두 팔과
나의 두 다리와
나의 영혼까지 앗아가 버렸어
지옥같은 끔찍한 삶을 남겨둔 채


팝앤리릭 POP & LYRIC 1998-20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