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 # A B C D E F G H I J K L M N O P Q R S T U V W X Y Z

------------

가수 # A B C D E F G H I J K L M N O P Q R S T U V W X Y Z




 

 

     

Hotel St. James
- Bob Martin -

Last Chance Rider (1982)

 

Poundin' on the pay phone
Trying to shake loose another dime
Trying to scrape another meal together
He was a freight-yard bum
Who had mellowed some
Since the street fights of his prime

Now his fight was against
the night and the weather
And lookin' for the heat
on the bone-cold city streets
He tumbled through the soup lines
and the cowboy bars downtown
Until he found the Hotel St. James

Like a good ship giving passage
To the poor and disconnected
Make a new man resurrected
Where the old man used to be

Night light burned in the lobby
And the desk clerk winding down
Too tired to stand
The elevator man was left leanin'

Old man off the street
found the night rates cheap
While he talked
through the walls and the wine
And no one came by to ask him why
or when he's leavin'

And out in the dark dogs bark
at the streetlight-moon above them
While the wind drives in
the homeless on their way
And so they stay at the Hotel St. James

Down from the boarded-up ballroom
Through the shaky back stairs hall
Word came down
someone found the old man failin'

A buck and a half
An old photograph all yellowed
and cracked like a dream
of his young war bride
and him beside her smilin'

And out in the street
no one speaks about his passing
No mention made
of the ancient faceless men
That stagger into the Hotel St. James

 

공중전화를 두드리고 흔들면서
동전 하나라도 더 긁어모아서
한 끼 식사를 해결하려는 그는
화물집하장 부랑자였어
한창때 길거리 싸움 이후
성격이 좀 누그러지긴 했지

그랬던 그가 이젠
늦은 밤 추운 날씨와 싸우면서
뼛속까지 시린 길거리에서
온기를 찾고 있어
시내 카우보이 술집과
무료급식소를 떠돌다가
성 제임스 호텔까지 오게 됐지

가난하고 단절된 사람들에게
마음씨 좋은 배가 길을 열어주듯
새롭게 다시 태어나는 곳
그 노인이 있었던 호텔

야간조명 타오르는 로비
서 있기 힘들 만큼 피곤해서
축 늘어진 데스크 직원
벽에 기대어 있는 승강기 운전원

거리를 떠돌던 노인은
싼 곳을 찾아 들어와서
술에 취해 벽에 대고
얘기를 하는데
왜 그러는지, 언제 떠날지
물어보는 사람 하나 없어

캄캄한 밖에서는 개들이
가로등 불을 향해 짖어대고
노숙자들은
찬바람에 내몰려
이 호텔까지 오게 돼

삐걱거리는 뒷계단 홀 너머
판자로 막아둔 연회장에서
죽어가는 그 노인을
발견했다는 소리가 들려왔어

그가 남긴 건 1달러 50센트
그리고 그의 꿈처럼 갈라지고
온통 색이 바랜 낡은 사진에는
젊은 전쟁 신부 옆에
그가 웃고 있었어

거리에서는 아무도
그의 죽음에 관해 얘기하지 않고
비틀거리며 호텔에 들어온
이름 모를 그 노인에 대해
아무런 말도 없어


팝앤리릭 POP & LYRIC 1998-20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