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 # A B C D E F G H I J K L M N O P Q R S T U V W X Y Z

------------

가수 # A B C D E F G H I J K L M N O P Q R S T U V W X Y Z




 

 

     

Don't Think Twice, It's All Right
- Bob Dylan -

The Freewheelin' Bob Dylan (1963)

 

Well, it ain't no use
to sit and wonder why, babe
If you don't know by now
And it ain't no use
to sit and wonder why, babe
It'll never do somehow

When your rooster crows
at the break of dawn
Look out your window and I'll be gone
You're the reason I'm a-traveling on
But don't think twice, it's all right

And it ain't no use
in turning on your light, babe
The light I never knowed
And it ain't no use
in turning on your light, babe
I'm on the dark side of the road

But I wish there was something
you would do or say
To try and make me
change my mind and stay
But we never did
too much talking anyway
But don't think twice, it's all right

So it ain't no use
in calling out my name, gal
Like you never done before
And it ain't no use
in calling out my name, gal
I can't hear you anymore

I'm a-thinking and a-wondering,
walking down the road
I once loved a woman, a child, I'm told
I gave her my heart
But she wanted my soul
Don't think twice, it's all right

So long, honey babe
Where I'm bound, I can't tell
Goodbye's too good a word, babe
So I'll just say, "Fare thee well"

I ain't a-saying you treated me unkind
You could've done better
But I don't mind
You just kinda wasted my precious time
But don't think twice, it's all right

 

아직도 모르겠다면
앉아서 고민도
아무 소용 없어
앉아서 고민해도
아무 소용 없어
아무리 해도 안 될거야

날이 밝아 수탉이 울 때
창 밖을 바라 보면
난 떠나고 없을 거야
내가 계속 방랑하는 건 당신 때문이야
고민하지 마, 괜찮아

불을 밝혀도
아무 소용 없어
난 그런 불빛은 알지 못해
불을 밝혀도
아무 소용 없어
나는 어두운 길을 가고 있으니까

내 마음을 바꾸거나
내가 떠나지 않도록
당신이 무슨 말이나
뭐라도 했으면 해
우리는 서로
대화도 많이 안했어
하지만 고민하지 마, 괜찮아

내 이름을 크게 불러도
아무 소용 없어
당신은 한번도 그런 적이 없었지
내 이름을 크게 불러도
아무 소용 없어
나는 어두운 길을 가고 있으니까

길을 걸으며
생각하고 고민하고 있어
난 아이 같은 여인을 사랑했었지
그녀에게 마음을 주었는데
그녀는 내 영혼까지도 원했어
고민하지 마, 괜찮아

잘 있어
어디로 갈지 나도 몰라
굿바이는 너무 좋은 말이라서
그냥 "잘 지내"라고 할게

당신에 내게 못됐다는 게 아
더 잘할 수 있었을테지만
난 상관없어
당신 때문에 소중한 시간을 낭비했지만
고만히지 마, 괜찮아


팝앤리릭 POP & LYRIC 1998-20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