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 # A B C D E F G H I J K L M N O P Q R S T U V W X Y Z

------------

가수 # A B C D E F G H I J K L M N O P Q R S T U V W X Y Z




 

 

     

$15 Draw
- Ringo Starr -

Beaucoups Of Blues (1970)

 

Mama, I guess you have stood and
cursed the day I found that old guitar
When uncle Harry died, the one
we found in the boot of his old car
I remember how my little fingers
blistered when I tried to learn to play
I bet you never dreamed that old guitar
would put me where I am today

Yes, it's been a lot of years
I guess it's been an interesting life
No, mam, I never found another woman
that I wanted for a wife
I guess the first time showed us
that I wasn't the domesticated kind
But I don't blame her for getting tired
of living from a suitcase all the time

Yes, I know sometimes it looks like
I've just simply thrown my life away
I just always figured that if I hung on,
I'd make it big some day
I guess it takes a special breed
to live this way and think the way I think
But you'll be glad to hear that any more
I ain't near as bad to drink

How is Tommy doing with the business
Now that daddy's passed away?
I'm sure daddy always knew that
Tom would be the one to take his place
And when he tried to lecture me
I'd sit and pick and sing
and let him nag
But way down deep inside
I think he always knew
that hardware ain't my bag

We open Monday night in Bolton city
for another two week stand
I wish there was some way
that you and Tom could come
and hear my band
Wish I had the time to tell you
'bout the places
that I've been, the things I saw
And I'll send the fifteen dollars soon
As I get to the club and make a draw

I've got my dog and he's real mean!

 

내가 그 낡은 기타를 발견한 날
엄마는 욕을 해댔을 거예요
해리 삼촌이 돌아가셨을 때
삼촌 차 덮개에서 발견한 기타 말이에요
내가 그 기타를 배우려고 애쓸 때
얼마나 손가락에 물집이 잡혔는지 기억나요
그 낡아빠진 기타가 지금 나를 이 자리에
있게 해준 걸 엄마는 꿈도 못 꿨겠죠

그래요, 세월도 많이 흐르고
재미있게 살아왔던 것 같아요
아뇨, 아직 아내로 삼고 싶은
또 다른 여자는 찾지 못했어요
첫 번째 결혼은 내가 가정적인 남자가
아니란 걸 깨닫게 해준 것 같아요
하지만 항상 여행가방 들고 살아야 하는
삶을 지겨워했던 그녀를 탓하진 않아요

그래요, 가끔은 내가 내 인생을
그냥 포기해 버린 것 같기도 해요
난 내가 꾸준히 노력하면
언젠가 성공하리라고 늘 생각했죠
이렇게 살고 생각하는 나는
좀 특이한 녀석 같아요
하지만 술로 달랠 만큼 힘들진 않으니
엄마도 좀 위안이 되실 거예요

아버지가 돌아가신 후
토미 사업은 어때요?
아버지는 가업을 이어받을 사람이
토미란 걸 항상 알고 계셨어요
아버지가 내게 잔소리를 하면
난 앉아서 기타를 치며 노래를 부르고
아버지가 잔소리하도록 내 버려 두었어요
하지만 아버지도 마음 속으로는
철물점이 내 관심 밖이란 걸
늘 알고 계셨을 거라 생각해요

우리 밴드가 월요일 밤
볼튼에서 2주 공연을 시작해요
엄마랑 토미가 와서
우리 밴드 공연을 볼
방법이 있으면 좋을텐데요
내가 다녔던 곳과
본 것들을 엄마한테 말해 줄
시간이 있었으면 해요
그리고 클럽에서 공연이 성공하면
15달러도 곧 보내 드릴게요

난 개를 한 마리 키우는데 정말 못됐어요


팝앤리릭 POP & LYRIC 1998-20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