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 # A B C D E F G H I J K L M N O P Q R S T U V W X Y Z

------------

가수 # A B C D E F G H I J K L M N O P Q R S T U V W X Y Z




 

 

     

Wasted Time
- Skid Row -

Slave To The Grind (1991)

You and I together in our lives
Sacred ties would never fray
Then why can I let myself tell lies
And watch you die every day

I think back to the times
when dreams were what mattered
tough talking you naivete

You said you never let me down
But the horse stampedes and rages
in the name of desperation

Is it all just wasted time
Can you look at yourself
when you think of what you left behind
Is it all just wasted time
Can you live with yourself when you
think of what you've left behind

Paranoid delusions they haunt you
Where's my friend I used to know
He's all alone
He's buried deep within a carcass
searching for a soul

Can you feel me inside your heart
as it's bleeding
Why can't you believe
you can't be loved

I hear you scream in agony
And the horse stampedes and rages
in the name of desperation

Is it all just wasted time
Can you look at yourself
when you think of what you left behind
Is it all just wasted time
Can you live with yourself when you
think of what you've left behind

You said you never let me down
But the horse stampedes, it rages
in the name of desperation

Is it all just wasted time
Can you look at yourself
when you think of what you left behind
Is it all just wasted time
Can you live with yourself when you
think of what you've left behind

The sun will rise again
The earth will turn to sand
Creation's colors seem  to fade to grey

And you'll see the sickly hands of time
will write your final rhyme
and end a memory

I never thought
you'd let it get this far, boy

삶을 함께 하기로 한 너와 나의
신성한 약속은 약해지지 않을 줄 알았어
그런데 왜 내가 나 나신을 속이며 네가
하루하루 쇠약해져 가는 모습을 봐야 할까

우리의 꿈만이 가장 소중했던
때를 회상해 보지만 철없는 너에게
말해 봤자 소용이 없겠지

너 날 절대 실망시키지 않겠다고 했지만
절박감이라는 변명으로
감정의 동요를 일으킨거야

모두 헛된 나날들이었니?
네가 저지른 일들을 생각하면서
네 자신을 바라볼 수 있을 것 같아?
모두 헛된 나날들이었니?
네가 저지른 일들을 생각하면서
삶을 살수 있을 것 같아?

편집증적인 망상이 널 사로잡을 거야
내가 알던 친구는 어디로 가 버린 거야
그는 홀로 남겨진 채
영혼을 찾아 헤매며
시체 속에 깊이 파묻혀 버렸어

피흘리는 네 가슴으로
나를 느낄 수 있겠니?
너도 사랑 받을 수 있다는 걸
왜 믿지 못하는 거야

고통 속에 지르는 너의 비명이 들려
넌 절박감이라는 변명으로
감정의 동요를 일으킨 거야

모두 헛된 나날들이었니?
네가 저지른 일들을 생각하면서
네 자신을 바라볼 수 있을 것 같아?
모두 헛된 나날들이었니?
네가 저지른 일들을 생각하면서
삶을 살수 있을 것 같아?

절대로 날 실망시키지 않겠다고 했지만
넌 절박감이라는 이름아래
감정의 동요를 일으키고 만거야

모두 헛된 나날들이었니?
네가 저지른 일들을 생각하면서
네 자신을 바라볼 수 있을 것 같아?
모두 헛된 나날들이었니?
네가 저지른 일들을 생각하면서
삶을 살수 있을 것 같아?

태양은 다시 떠오르고
흙은 모래로 돌아가고
만물의 빛깔은 퇴색해 가겠지

시간의 병약한 손이 너의
마지막 시를 쓰는걸 볼 수 있을 거야
그리고 기억도 사라지겠지

네가 이렇게까지
도를 넘어설 줄을 몰랐어


팝앤리릭 POP & LYRIC 1998-20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