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 # A B C D E F G H I J K L M N O P Q R S T U V W X Y Z

------------

가수 # A B C D E F G H I J K L M N O P Q R S T U V W X Y Z




 

 

     

My Own Prison
- Creed -

My Own Prison (1997)

A court is in session, a verdict is in
No appeal on the docket today
Just my own sin

The walls are cold and pale
The cage made of steel
Screams fill the room
Alone I drop and kneel

Silence now the sound
My breath the only motion around
Demons cluttering around
My face showing no emotion

Shackled by my sentence
Expecting no return
Here there is no penance
My skin begins to burn

So I held my head up high
Hiding hate that burns inside
Which only fuels their selfish pride

We're all held captive out from the sun
A sun that shines on only some
We, the meek are all in one

I hear a thunder in the distance
See a vision of a cross
I feel the pain that was given
on that sad day of loss

A lion roars in the darkness
Only He holds the key
A light to free me from my burden
And grant me life eternally

Should have been dead
on a Sunday morning banging my head
No time for mourning
Ain't got no time

So I held my head up high
Hiding hate that burns inside
Which only fuels their selfish pride

We're all held captive out from the sun
A sun that shines on only some
We, the meek are all in one

I cry out to God
Seeking only his decision
Gabriel stands and confirms
I've created my own prison

So I held my head up high
Hiding hate that burns inside
Which only fuels their selfish pride
We're all held captive out from the sun
A sun that shines on only some
We, the meek are all in one

Should have been dead
on a Sunday morning banging my head
No time for mourning
Ain't got no time

재판이 열리고 판결이 내려졌어
오늘 소송 명부에 오른 것은
오직 내 죄목뿐이었어

차갑고 파리한 벽은
강철로 만들어진 우리 같고,
비명이 감옥을 가득 채우지
난 홀로 무릎을 꿇었어

들리는 건 침묵뿐이고
움직이는 거라고는 내 숨소리뿐
악령이 주위를 산만하게 하고
내 얼굴엔 아무 표정이 없어

내 판결에 족쇄 채워진 채
돌아올 기약도 없었지
참회한다는 건 생각지도 않아
내 살갗은 타오르기 시작해

그래서 난 머리를 높이 쳐들고
이기적 자존심만을 부채질하는
속 안에 타오르는 증오를 숨겼어

우린 모두 빛에서 멀어진 죄인이야
그 태양은 몇 사람만을 위해 빛나는 거야
힘없는 우리는 모두 같은 처지일 뿐

멀리서 천둥 소리가 들려
십자가의 모습이 보여
그 슬픈 상실의 날에 느꼈던
고통이 느껴져

어둠 속에선 사자가 으르렁 거리고
열쇠를 쥐고 계신 하느님만이
우리의 짐을 덜어 주시고,
영생을 허락해 주시지

일요일 아침에 머리를 박살 내고
죽어 버렸어야 했는데
슬퍼할 시간도 없어
시간이 없어

그래서 난 머리를 높이 쳐들고
이기적 자존심만을 부채질하는
속 안에 타오르는 증오를 숨겼어

우린 모두 빛에서 멀어진 죄인이야
그 태양은 몇 사람만을 위해 빛나는 거야
힘없는 우리는 모두 같은 처지일 뿐

신의 결정을 기다리면서
난 하느님께 소리를 질렀어
그러자 가브리엘이 나타나 말해 주더군
난 내 자신의 감옥을 만든 거라고 말야

그래서 난 머리를 높이 쳐들고
이기적 자존심만을 부채질하는
속 안에 타오르는 증오를 숨겼어
우린 모두 빛에서 멀어진 죄인이야
그 태양은 몇 사람만을 위해 빛나는 거야
힘없는 우리는 모두 같은 처지일 뿐

일요일 아침에 머리를 박살 내고
죽어 버렸어야 했는데
슬퍼할 시간도 없어
시간이 없어

Creed의 프론트맨으로서 작사와 작곡을 겸하고 있는 Scott Stapp이 기독교 신자는 아니지만 독실한 오순절교파 집안의 자손입니다. 하지만 출신 배경과는 어울리지 않게 어려서부터 Elvis Presley 같은 아티스트의 음악을 즐겨 들었을 뿐 아니라 밴드 활동까지 서슴지 않은 탕아로 변했다는군요. 그래서 그는 그 벌로 부모님으로부터 시편이나 잠언의 말씀을 베껴 적게 하는 혹독한 시련을 거쳤고 그 덕에 그가 쓴 가사에는 이런 영적인 사색이 묻어 나게 됐다네요.

이 곡을 쓸 당시 Scott Stapp는 많은 생각에 휩싸여 상당한 혼란기를 겪고 있었고 부모님, 하느님, 그리고 친구들까지 비난의 대상으로 여기고 있었습니다. 이 곡의 제목인 My Own Prison은 바로 이러한 상황을 표현하고 있는 것이고, 자신이 만든 그 감옥에서 나올 수 있는 것은 오직 자기 자신에게 달려 있다는 것을 깨닫게 되었다고 합니다.


팝앤리릭 POP & LYRIC 1998-20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