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 # A B C D E F G H I J K L M N O P Q R S T U V W X Y Z

------------

가수 # A B C D E F G H I J K L M N O P Q R S T U V W X Y Z




 

 

     

Every Rose Has Its Thorn
- Poison -

Open Up and Say...Ahh! (1988)

 

We both lie silently still
In the dead of the night
Although we both lie close together
We feel miles apart inside

Was it something I said
or something I did
Did my words not come out right
Though I tried not to hurt you
Though I tried
But I guess that's why they say

Every rose has its thorn
Just like every night has it's dawn
Just like every cowboy
sings his sad, sad song
Every rose has its thorn
Yeah it does

I listen to our favorite song 
Playing on the radio
Hear the DJ say love's a game
of easy come and easy go
But I wonder does he know
Has he ever felt like this
And I know that you'd be here right now 
If I could have let you know somehow
I guess

Every rose has its thorn
Just like every night has it's dawn
Just like every cowboy
sings his sad, sad song
Every rose has its thorn

Though it's been a while now
I can still feel so much pain
Like a knife that cuts you
the wound heals
But the scar, that scar remains

I know I could have saved  a love
that night if I'd known what to say
Instead of makin' love
We both made our separate ways

Now I hear you found somebody new
And that I never meant that much to you
To hear that tears me up inside
And to see you cuts me like a knife

Every rose has its thorn
Just like every night has it's dawn
Just like every cowboy
sings his sad, sad song
Every rose has it's thorn

 

칠흑같은 어둠 속
조용히 누운 우리 두사람
가까이 있어도
멀어진 듯한 마음

내 말 때문일까
내 행동 때문일까
내가 말 실수라도 했을까
상처주고 싶지 않았건만
그렇게 애를 썼건만
그래서 이런 말이 있나봐

가시없는 장미는 없다고 말이야
밤이 지나면 새벽이 오고
카우보이라도 슬픈 노래는
한 곡쯤 간직하는 것처럼
가시 없는 장미는 없어
그래 그렇지

라디오에서 흘러나오는
내가 좋아하는 노래를 듣고 있어
사랑은 쉽게 다가왔다 쉽게 떠나간다고
DJ는 말하지만
그는 알고 있을까
이런 기분을 느껴봤을까
그 기분을 알려줬다면
당신도 지금 이 자리에 있겠지
그럴거야

가시없는 장미는 없어
밤이 지나면 새벽이 오고
카우보이라도 슬픈 노래는
한 곡쯤 간직하는 것처럼
가시 없는 장미는 없어

오래전 일이지만
아직도 너무 아파
칼에 베이면
상처는 아물지만
흉터는 남아있잖아

무슨 말을 해야할지 알았더라면
그 날 밤 사랑을 놓치지 않았을텐데
사랑을 나누는 대신
우린 각자의 길을 떠났어

당신은 새 사람을 만나고
당신에게 난 아무것도 아니었다니
가슴이 찢어지고
칼로 에이는 듯해

가시없는 장미는 없어
밤이 지나면 새벽이 오고
카우보이라도 슬픈 노래는
한 곡쯤 간직하는 것처럼
가시 없는 장미는 없어


팝앤리릭 POP & LYRIC 1998-2018